x 문제 피드백
현재위치: 홈페이지 > 종합 스포츠

종합 스포츠

양궁 여자 대표, 월드컵 단체전 결승 진출

여자 양궁 리커브 대표팀이 미국 솔트레이크시티에서 열리고 있는 2017년 현대 양궁월드컵 3차대회 단체전 결승에 진출했다.

2017-06-23 15:12:30
[취재파일] 7년의 싸움을 선택한 '사격의 神'

진종오는 지난 5월 22일 독일 뮌헨에서 열린 월드컵 대회 남자 50m 권총에서 세계 신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웃을 수 없었습니다. 자신이 올림픽 3연패를 달성한 남자 50m 권총이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 사라질 가능성이 높았기 때문입니다.

2017-06-23 15:12:30
[WTA] 스비톨리나-콘타, 애건 클래식 8강행 실패

도미니카 시불코바(슬로바키아, 세계 랭킹 6위)는 1회전에서 루시 사파로바(체코, 세계 랭킹 41위)에 밀려 일찌감치 탈락했다. 세계 랭킹 7위 요안나 콘타(영국)는 코코 밴더웨이(미국, 30위)에게 세트스코어 0-2로 완패했다.

2017-06-23 15:12:29
[세계태권도] 경기규칙 손질…'발 펜싱' 사라질까

세계태권도연맹(WTF)은 24일부터 30일까지 전북 무주 태권도원에서 열리는 2017 WTF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새 경기규칙을 적용한다.

2017-06-23 15:12:29
장혜진-임동현, 양궁 월드컵 3차 대회 혼성 결승 진출

임동현(현대제철)-장혜진(LH) 리커브 혼성 팀이 미국 솔트레이크시티에서 열리고 있는 2017년 현대 양궁 월드컵 3차 대회 결승에 올랐다.

2017-06-23 15:12:28
NHL 코너 맥데이비드, 시즌 MVP 포함 3관왕

아이스하키 '천재' 코너 맥데이비드(20·에드먼턴 오일러스)가 약관의 나이에 2016-2017시즌 북마아이스하키리그(NHL) 최우수선수로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2017-06-22 16:39:09
게나디 골로프킨(35·카자흐스탄)은 오는 9월 열리는 사울 카넬로 알바레스(27·멕시코)와의 대결이 그의 복싱 인생에서 마지막 시합일 수 있다고 말했다.

게나디 골로프킨(35·카자흐스탄)은 오는 9월 열리는 사울 카넬로 알바레스(27·멕시코)와의 대결이 그의 복싱 인생에서 마지막 시합일 수 있다고 말했다.

2017-06-22 16:39:09
플루셴코 코치 “소트니코바, 베이징 올림픽도 계획”

러시아 스포츠 전문 매체 'R-스포르트'는 최근 "예브게니 플루셴코 코치는 아델리나 소트니코바(21 러시아)가 다음 올림픽 시즌에 경기에 출전할 것임을 배제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2017-06-22 16:39:09
[K-NEWS] 대명킬러웨일즈, 국가대표 차세대 공격수 이영준 영입...'공격력 강화'

대명은22일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2013-2014신인왕이자 국가대표 차세대 공격수로 평가받는 이영준(26,공격수)과3년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2017-06-22 16:39:08
'바브링카의 연인' 베키치, 애건오픈 테니스 우승

돈나 베키치(크로아티아)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애건오픈(총상금 22만6천750 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2017-06-19 15:34:20
페더러, "할레에서 자신감 되찾을 것"

로저 페더러(스위스, 5위)가 6월 19일부터 영국 할레에서 열리는 ATP투어 500시리즈 게리베버오픈 출전을 앞두고 각오를 밝혔다.

2017-06-19 15:34:19
한국수영 간판 안세현, 유럽대회 접영 200m서는 7위

세계선수권대회를 준비하는 한국 여자 수영의 간판 안세현(22·SK텔레콤)이 유럽 전지훈련 중 치른 대회 접영 200m에서는 다소 부진했다.

2017-06-19 15:34:19
배드민턴 손완호·성지현 등 인도네시아오픈 8강 안착

강경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지난 12일부터 7일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2017 인도네시아오픈배드민턴슈퍼시리즈프리미어 대회에 출전 중이다.

2017-06-16 11:49:57
亞 펜싱 9연속 종합우승, 리우 영웅들이 선봉 선다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의 두 영웅이 펜싱 대표팀의 아시아선수권 9연속 우승을 향해 뛴다. 남자 에페 국가대표 박상영(22 ·한국체대)과 남자 사브르의 김정환(34 ·국민체육진흥공단). 두 선수 모두 자기 종목에서 세계 1위다. 대표팀의 목표 달성 여부가 이들의 활약에 달렸다.

2017-06-15 16:34:10
민경호, 투르드코리아 2일 차에 종합 선두로

민경호는 15일 전라북도 군산 월명 종합운동장에서 무주 반디랜드까지 156.8㎞를 달리는 대회 이틀째 2구간 경주에서 3시간 41분 26초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2017-06-15 16:34:09
반기문 전 총장이 이끌 IOC윤리위는 국제스포츠계 '저승사자'(종합)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이끌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윤리위원회는 IOC 위원들의 비위를 자체 조사하는 IOC 산하 독립 기구다.

2017-06-15 16:34:08
트랙서 사이클로…투르드코리아 주름 잡은 박상훈의 변신

사이클 국가대표 박상훈(24ㆍ서울시청)은 지난달말부터 투르드코리아 전까지 강원도 양양에서 구슬땀을 흘렸다.

2017-06-15 16:34:08
도쿄 올림픽 때 없어지고 생겨나는 종목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지난 10일(한국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집행위원회를 열고 3년 뒤 열리는 도쿄올림픽의 정식 종목을 확정했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기준 28개 정식 종목 외에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가 추천한 야구·소프트볼, 가라테, 스케이트보드, 스포츠클라이밍, 서핑 등 5개 종목이 추가됐고, 일부 세부 종목은 조정됐다.

2017-06-14 15:58:19
욘 아베라스투리 이자가, TDK 1구간 선두...박경호 3위

국민체육진흥공단과 동아일보가 공동 주최하는 국내 유일의 국제도로사이클 대회인 투르 드 코리아 대회가 성공리에 막을 올렸다.

2017-06-14 15:58:18
한국-세계 사격계 '역사적인 종목을 올림픽에서 없애다니…'

진종오가 최근 3연패를 일궈낸 남자 50m 권총 등 고전적인 사격 종목들의 올림픽 폐지에 대해 한국은 물론 미국 등 세계 사격계가 아쉬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2017-06-14 15:58:17
근대올림픽 원년 종목, 진종오의 '50m 권총' 왜 폐지됐나

진종오가 최근 3차례 하계올림픽에서 연속 우승을 달성한 사격 남자 50m 권총은 1896년 제1회 아테네 근대올림픽부터 실시된 역사 깊은 종목이다. 사격 전체가 올림픽에서 통째로 빠진 1904년과 1928년을 제외하면, 남자 50m 권총이 올림픽에서 열리지 않은 때는 1924년 파리 올림픽과 1932년 LA 올림픽 등 단 두 번에 불과하다. 1936년 베를린 대회부터 지난해 리우 대회까지 80년간 한 번도 빠지지 않고 펼쳐졌다. 사격의 ‘고전’이 바로 남자 50m 권총인 셈이다.

2017-06-13 16:38:49
정현, 오늘(13일) 오후 리코오픈 1회전 출격

올해 20세 에스코베도는 2014년에 프로에 데뷔했고 챌린저에서 두 차례 정상에 올랐다. 지난 4월 US남자클레이코트챔피언십에서 존 이스너(미국, 21위) 등을 꺾으며 자신의 최고 투어 기록 4강에 올랐다.

2017-06-13 16:38:49
'런던올림픽 4관왕' 프랭클린, 올해 세계수영선수권 불참

런던올림픽 4관왕이자 역대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단일대회 여자 선수 최다관왕인 미시 프랭클린(22·미국)이 어깨 수술 여파로 올해 세계선수권대회에는 불참한다.

2017-06-13 16:38:48
피츠버그, '돌풍' 내시빌 넘고 통산 5번째 스탠리컵 정상

피츠버그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테네시주 내시빌 브리지스톤 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 스탠리컵 파이널 6차전서 패르틱 호른퀴스트-칼 해글린의 연속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피츠버그는 시리즈 전적 4승 2패로 스탠리컵을 들어 올렸다.

2017-06-12 16:36:56
우사인 볼트, 고국 자메이카 트랙과 작별

'단거리 황제'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가 자메이카에서 치르는 마지막 경기이자, 올 시즌 첫 공식 100m 레이스에서 10초03으로 우승했다.

2017-06-12 16:36:55
[롤랑가로스 현장리뷰]나달, 바브린카 누르고 10번째 우승 달성

나달은 11일 오후(현지시각) 프랑스 파리 스타드 롤랑가로스 필립 샤르티에 코트에서 열린 스탄 바브린카(3위·스위스)와의 2017 롤랑가로스(프랑스오픈 테니스) 남자 단식 결승전에서 3대0(6-2, 6-3, 6-1)으로 완승을 거뒀다. 이것으로 나달은 개인 통산 롤랑가로스 10번째 우승(라 데시마)을 기록했다.

2017-06-12 16:36:54
[롤랑가로스 현장인터뷰]10번째 우승 나달 "너무너무 고맙다"

라파엘 나달(4위·스페인)이 새 역사를 썼다. 11일 오후(현지시각) 프랑스 파리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스탄 바브린카(3위·스위스)를 누르고 2017 롤랑가로스 우승을 차지했다. 나달은 이날 우승으로 이 대회 10번째 우승을 일궜다.

2017-06-12 16:36:53
[롤랑가로스]'47위 무명' 오스타펜코, '無시드 첫 결승' 신데렐라 등극

사실 아무도 그를 주목하지 않았다. 한 걸음씩 상위라운드로 올라갈 때도 언젠가는 수그러들 바람으로 생각했다. 세계랭킹 47위. 시드도 배정받지 못한 선수가 사고를 쳤다. 2017 롤랑가로스(프랑스오픈) 최고의 돌풍으로 거듭났다. 바로 옐레나 오스타펜코(47위·라트비아)가 그 주인공이다.

2017-06-09 16:30:54
볼트, 11일 자메이카 국제육상대회 100m 출전 전격 결정

볼트는 11일(이하 한국시간) 자메이카 킹스턴에서 열리는 자메이카 국제육상대회 남자 100m 경기에 출전하기로 했다.

2017-06-09 16:30:53
생김새도… 플레이도… '흙신' 빼닮은 '차세대 흙신'

올해 프랑스오픈 최대 관심사는 '클레이코트의 황제' 라파엘 나달(31·랭킹 4위·스페인)이 대회 10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릴 수 있을지다. 특정 메이저 대회(호주오픈·프랑스오픈·윔블던·US오픈)에서 10회 타이틀을 차지한 남자 단식 선수는 지금껏 없었다.

2017-06-09 16:30:53
1페이지,모두33페이지, 30 개/페이지,총973